광주드림 아카이브

박지원 “MB 비리 및 민주주의 파괴한 천인공노할 협의... 확실하게 적폐청산 해야”

보도자료



[박지원 의원실 법사위 전체회의 보도자료⓶ 171114]

 

박지원, “검찰신속 정확하게 적폐청산해 적폐청산 피로증 없도록 해야”, 박상기, “신속한 수사하도록 지휘 감독할 것

 

“MB 비리 및 민주주의 파괴한 천인공노할 협의... 확실하게 적폐청산 해야

 

변창훈 검사 자살 관련 검찰의 강압수사 의혹 장관이 실태 파악해 국민적 의구심 해소해야

 

 

국민의당 박지원 전 대표는 오늘(11.14) 열린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2018년 예산 심의 현안 질의에서 적폐청산도 피로증이 오기 때문에 검찰이 지지부진하게 수사를 끌 것이 아니라 신속 정확하게 적폐청산을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박 전 대표는 모든 적폐는 척결되어야 하지만 지금 매일 새로운 사실이 밝혀지고 또 적폐와 관련된 새로운 사람이 대두되고 있다며 정치보복과 적폐청산은 구분되어야 한다고 지적했다이에 대해서 박상기 법무부장관은 저도 그 부분을 우려 한다며 신속한 시일 내에 수사가 종결되도록 지휘 감독할 것이라고 답변했다.

 

 

박 전 대표는 변창훈 검사 자살과 관련해 서울중앙지검 2차장 검사의 기자 브리핑에 의하면 당시 수사관들은 커피숍에 대기했다가 아이들이 등교한 후 압수수색을 했다고 하고그것을 증명할 수 있는 커피 값 지불 영수증에 시간이 있다고 했는데오늘 일부 법사위원들이 당시 검찰이 아이들 등교 시간에 압수수색 등 검찰이 무자비한 수사를 했다고 하는데 왜 장관은 이에 대해서 아무런 설명이 없느냐고 질의했다.

 

 

박 전 대표는 장관이 법사위에 참석을 하게 되면 최소한 의원들의 예상 질의나 여러 가지 상황에 대해 파악을 해서 나와야 한다며 그런데도 장관은 모른다잘 안 보았다는 등의 답변 태도로 의원들의 질의를 경시하는 경향이 있고국민적인 의구심을 해소해 주지 못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박 전 대표는 지금 현재 MB가 의심받고 있는 혐의가 사이버사 댓글 공작 개입국정원 댓글 공작 개입청와대 국정원의 블랙 및 화이트 리스트비비케이 및 다스 등 의 의혹이 있다며 비리는 물론 민주주의를 파괴한 천인공노할 혐의를 받고 있는 전직 대통령께서 외국으로 출국하면서 정치보복감정풀이 의심 운운하는 것은 참으로 문제라고 지적했다.

 

 

박 전 대표는 지금 서울중앙지검에서 적폐청산과 관련한 수사만도 21개가 넘는다며 정치보복과 적폐청산은 반드시 구분되어야 하고적폐청산 피로증이 오지 않도록 신속 정확하게 적폐청산 수사를 해야 한다고 거듭 촉구했다.

 

 

2017년 11월 14

박 지 원 의 원 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