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드림 아카이브

전남대 교수들 ‘전쟁반대 및 한반도 평화실현’ 시국선언

보도자료

보도자료(2017.11.07) 주광역시 북구 용봉로 77 전남대학교 기획조정처 대외협력과 ☎(062)530-1131

 

 

 

 

 “어떤 상황에서도 전쟁은 안된다”

전남대 교수들 ‘전쟁반대 및 한반도 평화실현’ 시국선언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보도자료_상단.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542pixel, 세로 133pixel 사진 찍은 날짜: 2017년 08월 17일 오후 11:10

 



전남대학교 교수들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방한(11월 7일 ~ 8)에 맞춰 전쟁반대와 한반도 평화실현을 촉구하는 시국선언을 했다.

 

민주화를 위한 전국교수협의회(민교협)를 중심으로 한 전남대학교 교수 87명은 117(오후 전남대학교 역사관(구 대학본부앞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전쟁반대 및 한반도 평화실현’을 위한 시국선언문을 발표했다.

 

‘전쟁반대 및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는 전남대 교수일동’ 명의로 작성된 선언문에서 교수들은 “전쟁은 어떠한 이유로도 한반도 위기를 푸는 해법이 될 수 없다.”면서 북한과 미국한국정부에 한반도 평화를 위해 진솔한 대화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교수들은 “북한의 핵무기 개발은 한반도의 평화를 근본적으로 위협하고 우리의 삶을 송두리째 파괴할 수 있다.”면서 “북한은 현 상태에서 핵무기 개발을 동결하고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를 위한 대화에 즉각 나서라.”고 밝혔다.

 

교수들은 이어 “북한으로 하여금 핵무기 개발에 나서게 하는 중요 원인은 미국의 대북봉쇄정책이었다.”면서 “북한핵을 해결하기 위한 수단으로서의 전쟁불사론에 단호히 반대한다.”고 천명했다.

 

교수들은 특히“우리 정부는 한반도 평화를 위한 당사자 및 중재자로서의 책무를 능동적으로 수행해야 한다.”면서 “국민들도 전쟁방지 및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를 위해 이념과 정파를 떠나 하나가 되도록 하자.”고 호소했다.

 

 

문의: 062-530-2597 (전남대학교 교육학과 염민호 교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