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드림 아카이브

세계 문화 함께 즐기는 글로벌축제 열린다

보도자료

세계 문화 함께 즐기는 글로벌축제 열린다

-광주시, 29일 ‘제23회 광주국제교류의 날’ 행사

- 20개국 1000여 명 참여…음식체험‧벼룩시장 등 운영

 

○ 세계 각국의 음식과 문화를 즐길수 있는 ‘제23회 광주국제교류의 날(Gwangju International Communty Day 2017)’ 행사가 29일 오전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아시아문화전당 앞 518민주광장에서 열린다.

 

○ 이번 행사에는 캐나다카메룬서아프리카 등 20개국, 55개 내‧외국인 유관 단체 1000여 명의 외국인과 시민이 참여한다특히 올해는 광주에 거주하는 외국인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출입국사무소외국인력지원센터 등 많은 기관이 참여할 예정이다.

 

○ 주요 운영 프로그램은 ▲세계 음식을 즐길 수 있는 ‘세계음식체험전’ ▲세계 전통놀이를 직접 체험하는 ‘세계문화체험전’ ▲스페인클럽 등 내·외국인의 친목 동아리와 외국인 지원기관을 한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는 ‘글로벌커뮤니티’ ▲시민이 운영하는 ‘벼룩시장’ ▲인도네시아 전통춤 공연 등이 있다.

 

○ 또 행사 전날인 28일 오후에는 엠마 이숨빙가보(Emma Isumbingabo)주한 르완다 대사가 국제교류센터에서 ‘1994년 집단대학살 23년 후 르완다’를 주제로 특별 초청 강연을 벌인다.

 

○ ‘광주국제교류의 날’ 행사는 광주에 거주하는 외국인들에게 광주의 문화를 알리고 빠른 정착을 돕고자 1995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 행사와 관련된 내용은 광주국제교류센터(062-226-2732, 홈페이지www.gi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