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드림 아카이브

새만금사업, 정동영 의원과 김현미 국토부 장관의 ‘전북 협력’이 주도

보도자료
공정한 대한민국국가대개혁/민생개혁의 주도자정동영
 보 도 자 료
배포일시2017. 12. 07. ()
담 당 자김남수 보좌관 (010-3039-4345) 
이용준 비 서 (010-5620-2680)
보도일시바로 보도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새만금개발공사’ 설립과 관련 예산확보 등으로 27년만에 본격화된 새만금사업!
정동영 의원과 김현미 국토부 장관의 ‘전북 협력’이 주도
 
1987년 전북의 국책사업으로 선정된 후 지난 27년간 지지부진했던 새만금개발 사업이 새만금개발공사’ 설립 기반 마련과 2018년 주요 예산들이 확보되면서 사업추진의 새로운 전기를 마련하였다
 
새만금개발사업 추진을 위한 새로운 전기를 마련하는데 있어김현미 국토부 장관과 정동영 의원의 집념과 뚝심이 결정적 역할을 했다
 
정동영 의원과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지역적 연고를 넘어서서 정치적으로도 매우 인연이 깊은 관계라는 것은 여의도 정가에 이미 알려진 사실이다정동영 의원은 현 김현미 국토부 장관이 장관후보자로 발표되자 마자 축하전화를 하며 새만금개발사업의 조속한 추진을 강력히 요청했고김현미 장관후보자도 약속을 했다
 
또한 김현미 장관후보자가 인사청문회를 특별한 쟁점없이 무난히 통과했지만국회내 여야 관계 때문에 국민의당 지도부가 김현미 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 보고서 채택을 보류시키자정동영 의원이 직접 나서 국민의당 지도부를 설득하여 장관 인준을 도왔다
 
이러한 과정을 통해 헌정사항 첫 여성 국토부장관으로 취임한 김현미 장관은 취임하지마자 새만금개발 사업 정상화 방안에 대해 정동영 의원과 구체적인 협의를 하였고올해 국정감사에서는 정동영 의원이 새만금개발사업의 조속한 추진의 필요성을 역설하고김현미 장관은 조속한 추진을 약속했다

일명 새만금 특별법’ 발의과정에서도 정동영 의원은 주도적 역할을 했다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법안소위 위원인 정동영 의원은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장인 조정식 의원과 함께 공동대표발의하는 방안을 공동으로 추진하였으나국회법상 공동대표발의가 불가능하여 정동영 의원과 조정식 의원과 협의를 통해 조정식 의원 대표발의로 변경되어 추진되었다.
 
조정식 의원이 대표발의한 새만금 특별법은 지난 11월 28일 개최된 국회 국토교통위 법안소위에서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반대로 좌초될 위기에 봉착했지만전북지역에서 유일한 국토위 국토분야 법안소위 위원인 정동영 의원은 지난 25년 동안 새만금개발은 국가사업으로 추진되었지만실제 사업을 수행할 수 있는 집행기관이 없어 제대로 추진되지 못했다고 지적하면서 새만금개발공사가 설립되어야 제대로 된 새만금개발이 가능하다고 역설하며 자유한국당 소속 의원들을 설득하고이러한 정동영 의원의 끈질긴 설득으로 당일 오후 새만금개발공사 설립을 위한 법안은 진통 끝에 법안소위를 통과하게 되었다.
 
이번 새만금 개발 관련 예산확보 과정에서도 정동영 의원은 국토부와 기재부국민의당의 예결위 간사인 황주홍 의원과 여당의 원내지도부 등을 상대로 예산반영 필요성과 시급성을 역설하고 예산 확보를 주도했다.이러한 노력의 결과로 전주~새만금 고속도로’ 건설, ‘새만금 국제공항 건설’, ‘새만금 동서도로 건설’, ‘새만금 남북도로 건설’, ‘새만금 철도 부안관광단지 연장’ 등 새만금개발사업 관련된 2018년도 주요 예산들이 반영되는 성과를 이루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