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드림 아카이브

사회적 참사법 국민의당 당론 채택, 앞으로도 국민의 생명과 안전 위해 모든 당력 집중할 것

보도자료
사회적 참사법 국민의당 당론 채택, 앞으로도 국민의 생명과 안전 위해 모든 당력 집중할 것

 
 
어제 밤늦게 사회적 참사법에 대한 수정안이 진통 끝에 국회 원내교섭단체 간 합의됐다.
 
주지하시다시피 국민의당은 과거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을 위한 특조위 활동에 대해 박근혜 정부와 새누리당이 조직적으로 반대했음에도 불구하고 특조위 출범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왔고, 작년에 더불어민주당, 정의당과 함께 사회적 참사법 신속처리 안건 지정에 서명하고 동의했다.
 
이번에도 국민의당은 자유한국당이 무조건 반대하는 상황에서도 사회적 참사법의 대안을 제시했고, 오늘 의원총회에서 사회적 참사법 통과를 당론으로 확정짓는 등 국민의 정당으로서 역할 수행에 온몸을 던졌다.
 
안전하고 평화로운 생을 영위했어야 할 수백의 꽃다운 생명의 무고한 희생은 대한민국과 국민에게 두 번 다시 이러한 참담한 일이 결코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는 무거운 책임과 교훈을 남겼다.
 
우리 국민의당은 그 책임을 다하고 교훈을 잊지 않기 위해서 제2기 세월호특별조사위원회가 반드시 출범해서 철저한 진상규명을 해야 한다는 확고한 의지와 인식을 견지해왔다.
 
이 법을 통해서 세월호 참사와 가습기 피해사건 진상이 규명되리라 기대하며, 국민의당은 앞으로도 각종 사고나 자연재해로부터 국민의 생명을 보호하고 안전을 담보할 수 있도록 모든 당력을 집중할 것을 약속드린다.
 
 

2017년 11월 24일
 
국민의당 원내대변인 김수민